독일 박사 유학.. 마지막 학기인데.. 너무 자퇴하고 싶어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학업/고시
GMTMT94
2달 전
독일 박사 유학.. 마지막 학기인데.. 너무 자퇴하고 싶어요
안녕하세요. 독일에서 생명 공학 박사과정을 하고 있습니다. 열심히.. 잘 버텨왔다고 생각했는데, 심리적으로 너무 힘들어서 인지 자퇴를 진지하게 고려하고 있어요. 같이 연구하는 독일 연구원들은 참 시기 질투가 강한 편이에요. 외국인인 제가 결과가 잘 나오면 너무 싫어했고, 대놓고 따돌리려고 했어요. 그래도 하고 싶었던 일을 하게 해주신 교수님만 믿고 열심히 참고 연구 생활을 해왔습니다. 하지만 막학년이 되고 교수님과 저 사이를 거짓말로 이간질 하는 독일 연구원들 때문에 이제는 교수님마저도 멀어지게 되었어요. 심지어 제 결과물까지 의심하시는 교수님을 보며 이제는 믿었던 교수님께 배신감도 느껴지고 거짓말을 하는 독일 연구원들에게 화도 나고.. 왜 이렇게 까지 해서 학위를 받아야만 하는가에 대해서 정말 많은 생각이 듭니다. 그들의 우월감을 지켜드리기 위해서 일까요..? 제게 독일인 보다 천천히 실험할 것을 계속 강요하면 제 연구를 방해하네요. 저는 이제는 아무도 믿을 수가 없는 상황까지 된 것 같아요. 너무 버티기가 힘들어서 자퇴를 생각 중에 있어요. 제가 너무 힘들어서 자퇴를 하고 다른 실험실에서 다시 박사 생활을 시작하고 싶다 말하면 주위 사람들은 끝까지 버텨서 학위를 받고 떠나는게 어떠냐고 이야기 해줍니다. 회사에서는 이런 일들이 많다고 말하네요. 정말 어떤게 맞는 길인지 혼란 스럽습니다. 요즘은 너무 잦게 기분변화가 생기고 하루에 두 시간이 이상 자본 적이 없는 거 같아요. 유학 생활에 이렇게 힘든 적이 처음이네요. 물론 지금의 제 선택이 제 삶에 중요한 선택이 될 수 있다고 생각되어 더 힘든것 같아요. 저와 비슷한 경험이 있으신 분들.. 조언 좀 부탁드립니다.
불안우울의욕없음스트레스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4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