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밤에 나는 의자에 앉아 나의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noname14
2달 전
어제밤에 나는 의자에 앉아 나의 외로움을 곱씹었다. 몇번이고 되새김질 된 외로움은 잘게 갈려서 내 영혼에 깊이 스며들었다. 차라리 나무가 되고싶다. 그렇게 영원히 잠들고 싶다.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1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