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오늘 처음으로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비공개
18일 전
저 오늘 처음으로 혼자 쇼핑했어요,,(​ *´꒳`*​) 옷은 항상 엄마랑 같이 사러 가거나 인터넷으로 주문했는데 방금 학교 끝나고 혼자서도 잘 둘러보고 옷 구매했어요. 직원한테 말도 못 걸어서 사이즈도 엄마가 알려주던 때에서 진짜 많이 나아진 것 같아서 뿌듯하고 정말 남들이랑 같아지고 있는 것 같아서 기뻐요. 이런 평범한 삶을 진짜 진짜 바랐었는데...과거의 저한테 알려주고 싶을 정도로 희망찬 기분이 들어요. 그때는 미래에 대해 생각할 수가 없었거든요. 현재가 너무 절망적이라서. 무슨 말을 해야 할지 몰라서 중간중간 침묵이 있었지만 동기랑도 대화를 했어요. 이제 발표 전날에 배가 아플 정도로 앓지 않아요. 직원이랑 눈 마주치는 것도 조금씩 능숙해지고 있어요. 아직 미숙한 것도 많고 얼레벌레 살고 있지만...ㅋㅋㅋㅋ저 스스로를 마구 쓰다듬어주고 싶네요. 옷 사는 데에 돈이 조금 나갔지만 언니는 용돈 다 쓴 적도 있다 했으니 이정도는 괜찮겠지 하고 마음 안정시키는 중...~(˘▾˘~)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1개
darlingly
11일 전
마키님 💗 처음으로 혼자 쇼핑했다니 정말 제가 너무 너무 기뻐요 저도 옛날에 혼자 다니기 무서워서 항상 친구들 꼬드겨서 항상 같이 갔었어요 지금도 혼자 다니면 외롭긴 하지만! 혼자도 나름 나쁘지 않았어요 ⭐️ 조금만 스스로 살짝 살짝 움직이면 엄청난 큰 변화가 오더라구요:) 여기 랜선이지만 🌍 멀리서 응원할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