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금 당신이 내 손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LoveForN
17일 전
방금 당신이 내 손을 잡이 준 것 같은데 눈을 뜬 세상엔 당신이 없다. 겉 껍데기만 남은 기억은 알껍질처럼 바스라져 한 줌 한 줌 아스라이 멀어져 가기에 사력을 다해 붙잡아본다. 곧 사라질 감각을 있는 힘껏 밀어넣는다. 눈물보다 빠르게 공허가 차올라서 나는 다시 표정을 잃는다.
, 공감 8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