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아픈데 지가 보태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비공개
한 달 전
몸아픈데 지가 보태준것도 없으면서 떨리는손을 겨우 힘내서 일했는데..... 느리다고 또 ***....ㅡㅡ 지까짓게 뭘안다고... 내가 그만두면끝나는데 차라리 맘에 안들면 짤라달라고 말하고 나왔다... 그렇게 속시원하게 말했는데 오히려 상사는 화를 냈다.... 진짜 그만두고싶다...... 돈때문에 다닌다지만 ...... 쥐잡듯이 나만 쫓아와서 한바탕 날마다 ***하는 상사... 다른년들이 하는건 뭐라고 안하면서.... 하긴 그년들은 불량내도 뭐라고 안하니까 나는 맨날 불량내니까..... 상사=싸이코 같다.. 사장도 아니면서....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