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과 육아 두마리 토끼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직장
비공개
5달 전
일과 육아 두마리 토끼
아이 겨우 초등학교 보내놓고 다시 제 꿈에 재 도전을 하는 사람입니다. 다시 회사에 취업하고 보니 따야 할 자격증들이 굉장히 많습니다. 5년안에 빡쎄게 자격증 공부하면 그 뒤 일들이 어렵지도 않고, 제 인생 그리고 아이의 인생에 돈 땜에 고생하거나 서러울 일은 없을 것 같아요. 그런데 현재 제 아이 8살.. 5년뒤면 13살 한창 자기 생각이 자라잡을거고 사춘기네요.. 그 생각이 자리 잡는 시기에 엄마로써 정서적 안정과 함께 건강한 생각을 하고 외로움보단 자존감을 더 채워줘야 하는.. 성장기에서 정말 중요한 시기라고 생각해요.. 제가 돈에 집착하는 이유는 제 어린시절 제 부모는 이혼을 했고, 꿈을 한창 키워야할 나이에 15살부터 온갖 아르바이트와 집안 가장 노릇을 해야했고 대학교 다니면서도 캠퍼스 생활 누리는 것 없이 알바와 공부 이게 다였어요. 생필품 하나에서 열까지.. 기본 옷들도 다 제가 스스로 벌지 않으면 안되었어요. 그런 삶이 고단했지만 그냥 저에게 맞춰서 잘 살아갔어요. 그래도 엄마가 제 어린시절 정서적 역할은 정말 잘 해 주셨고, 그로인해 마음은 많이 튼튼하게 자랐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더 괜찮다고 생각했어요. 그리고 성인이 된 후에도 나이 14살 터울 나는 동생이 있어서 항상 집에 제 월급 다 보내고 더는 용돈 타 썼고, 돈을 모을 수도 없었어요 그렇게 없는 상태로 결혼이라는 것을 하게 되었고 결혼하는 과정에서 대학 졸업하고 모아둔 돈도 없는 한량인 며느리가 되었어요. 결혼할 때 어머니가 돈이 없으셔서 혼수 하나 해 주시지 못 했고, 결혼식에 와준 감사한 하객분들께 제 마음만큼 감사의 뜻도 전달 드리지 못 했고 아이낳고서는 돈도 하나도 없이 시집 온 며느리 산후조리원에 쓸 돈 아까워하셔서 몸조리도 제대로 못 했어요. 또 취업을 해도 돈이 없어서 허름하게 입고 다니느라 조금 부끄럽기도 했지만, 저는 그런 사람이니 그 부끄러움을 모른척 하기도 했어요 사실 제가 겪을 땐 괜찮았어요 다.. 수치심도 미안함도..부끄러움도 제겐 당연했고 크게 힘들지 않았다고 생각했어요. 근데 제 아이를 낳고 보니 제 아이는 기본 만큼은 뒷받침 해 줄 수 있는 부모가 되어주고 싶어요. 원래는 그런 부모자격을 얻은 뒤에 아이를 낳으려고 진짜 노력했는데.. 그게 제 마음대로 안되었어요. 그렇다고 포기 할 순 없어요. 남편도 돈 벌지만 남편은 부모님 다 해주는대로 컸고, 가난에 대한 두려움이 없어서 발전에 큰 의미를 두지 않아요. 저는 저 혼자서 아이를 키우더라도 정말 돈걱정 없을 만큼의 능력을 가지고 싶어요. 미래에 어떤 일이 생길지 모르겠어서 너무 불안하고 초조합니다. 게다가 부모님들이 빚을 가지고 있을까봐 어떻게든 제 선에서 끊어낼 수 있을 정도의 능력을 가져야합니다. 그리고 이제 기회를 얻었습니다 근데요 아이가 아무리 돈 앞에서 선택의 기회가 주어진들 마음에 상처가 있으면.. 외로움에 사무치고 엄마의 잦은 빈자리로 정서적 안정감을 가지지 못 하면 아이가 행복 할까요..... 아이에게 본인의 꿈을 키우는 과정에, 그리고 남들에게 많지는 않아도 없다고 무시는 당하지 않도록..무언가를 결정할 때 돈 때문에 선택권 조차도 없는 그런 상황은 없도록 하고 싶은데 정서도 걱정되어요. 아이 아빠는 아이의 정서에 관심이 없어요.. 저만 없으면 아이에게 게임시켜두고 자기 게임만해요... 제가 가끔 나는 남편이 있어도 남편이 없는 사람이구나 라는 생각이 들어요... 아직 제가 생각보다 어립니다..아이키우느라 경력 쌓기가 좀 늦어는 졌지만, 정말 딱 5년이면 제 노후도 보장되고 현실적으로 살아가는데 불편함이 없을 정도는 될 수 있는데.. 욕심이 너무 과한걸까요... 너무 답답해 미칠지경입니다
스트레스트라우마우울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3개, 댓글 2개
상담사 프로필
서영근 코치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5달 전
경제적 결핍감으로부터 벗어나고 싶은 마음
#경제적자유 #정서적안정 #행복 #자녀양육 #경력고민
안녕하십니까, 마카님? 심리코치 서영근입니다. 마카님의 복잡한 마음을 정리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아이를 초등학교에 보내고 다시 취업해 보니 업무와 관련해서 여러 자격증 공부가 필요하고 공부하는 시기에 아이에게 필요한 돌봄이 부족하지 않을까 염려하는 마음이 충돌하여 내적 갈등이 있다는 말씀으로 들립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먼저, <15살부터 온갖 아르바이트와 집안 가장 노릇>하며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학을 졸업했고 이후에도 어머니와 어린 동생을 경제적으로 돌본 마카님의 강한 책임감, 대단한 생활력 그리고 가족에 대한 큰 사랑에 감탄과 함께 칭찬의 박수를 드립니다. 마카님 삶의 과정에서 늘 경제적으로 부족했던 경험이 마카님의 <돈에 집착하는> 마음을 형성하는데 결정적으로 작용한 것 같습니다. 아이는 돈 때문에 어려움을 겪게 하고 싶지 않은 마음 그리고 현실적인 삶과 노후 보장을 이루고 싶은 마음 자격증을 따면 이 부분을 해결할 수 있을 것 같고 그런데 한편으로 아이가 한창 커 갈 사춘기 시기에 엄마로서 충분한 정서적 지원과 돌보는 시간이 자격증 준비로 어렵지 않을까 하는 염려도 느껴집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하고 싶거나 해야 할 일이 많고 물리적 자원(시간 등)이 한정적일 때는 선택의 기준을 마련해서 우선순위를 정하는 것이 필요한 것 같습니다 선택의 기준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자신에게 질문을 던지고 답을 정리하는 것이 우선 필요한 것 같습니다. -마카님이 원하는 삶의 모습을 이미지로 그린다면 어떤 모습인가요? -마카님께 회사 생활은 어떤 의미가 있나요? -자격증을 따면 경제적인 현실과 노후가 어떤 식으로 보장이 되나요? -돈이 얼마나 있으며 돈에 대한 집착에서 벗어날까요? -전문가들에 의하면 부모-자녀의 중요 애착 형태는 5세 이전에 형성되고, 그 이후에 큰 영향을 미칩니다. 그런 관점에서 봤을 때, 아이의 현재 정서적 안정 상태는 어떤가요? -마카님이 생각하시는 아이의 정서적 안정은 어떤 모습인가요? -아이가 어떤 삶을 살기를 원하시나요? 등의 질문과 답변을 하는 과정을 거치면서 마카님의 현재 상황에서 제한된 자원(마카님의 시간, 노력, 돈, 에너지 등)을 어디에 어떻게 투입할지 결정 기준을 정리해 보시면 혼란스러운 마음을 정리하는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마카님께서는 스스로 생각을 정리하는 힘이 있으십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저는 조심스럽게 마카님께서 전문가에게 도움을 요청해서 논의하는 기회를 가져보시는 것은 어떨까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마카님은 어머니, 동생, 아이 등 가족들을 위해 자신의 삶을 많은 부분 희생해 오셨습니다 그런 자신에게도 스스로 충분한 보상과 관심을 보여주길 기대하는 저의 마음 때문입니다.
RONI
AI 댓글봇
Beta
5달 전
경제적으로 어려운 상황이신가봐요. 정말 힘드시겠어요. 지금 마카님께서 마주한 상황이 기회처럼 보이지만 나중에 후회하지 않도록 조금 더 신중하게 생각해 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공감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