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소 관심 밖의 것은 쳐다도 안 보고 티는 안 내지만 호불호가 명확한 성격이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66Hope99
6달 전
평소 관심 밖의 것은 쳐다도 안 보고 티는 안 내지만 호불호가 명확한 성격이던데 나에게 시간 쏟는 것을 보면 호감이 맞다. 게다가 엄청 적극적인데 그게 다 진심이다. 적극적인 사람을 만나고 싶었는데 확 설렌다. "드라이브할래요?" "저희 이제 말 놓을까요?" "이름이 뭐야?" "그냥 집에서 통화해. 누구냐고 물어보면... '그나마 기분 좋아지게 하는 사람.' 이라고 말해." "그래도 너랑 전화하니까 좋다." "근데 우리 언제까지 옾챗에서만 대화할거야?" "국밥 먹으러 가자." "잘 때까지 통화하면 안 돼?" 불려지고 싶지만 불려지지 않았던 나의 이름이 그의 입에서 쉴틈없이 불려지고 있다. 사랑에 빠졌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14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