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 집안 구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bluedolphin7
2달 전
<청소> 집안 구석구석 묵은 때를 벗겨냈다. 빨래를 하고 옷 정리를 하고 설거지를 하고 안쓰는 물건들을 한데 모았다. 언젠가 쓰지 않을까 하고 곁에 두었던 애물단지들을 쓰레기봉투에 질끈 묶어 버렸다. 개운했다. 답답했던 마음에 숨통이 트였고 불안했던 마음에 안정감이 느껴졌다. 화장실 타일 하나 하나 락스로 온 힘을 다해 솔 질을 했다. 심장이 빨리 뛰었다. 이마에는 땀이 떨어질 듯 말 듯 미간에는 약간의 인상이 찌푸려졌지만 집중을 위해 잠시 짓는 편안한 표정이었다. 휴우- 깊은 한숨을 내뱉으니 후련했다. 그래, 새로운 시작을 위해 오늘이 첫 시작인거야 나에게 더 가까워지는 나에게 더 솔직해지는 나를 더 사랑하는 시간을 위해 오늘이 그 첫 시작인거야 청소를 했다. 나를 옭가맸던 모든 것들을 저 멀리 멀리 버려 버렸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5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