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고등학교 3학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jjambbonggood
2달 전
저는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이에요. 수능도 얼마 남지 않았는데 수능 공부를 늦게 시작해서 남들보다 훨씬느리고 성적도 그닥 좋지 않아요. 저는 제 나름대로 열심히하고 있다고 생각하는데 주변에서 아직도 거기하냐, 방학동안엔 다 끝내라 이런말들을 많이 해요. 그럴때마다 정말 다 포기하고 싶어지고 그냥 죽고싶다는 생각이 들어요. 대학 못가면 집에서도 정말 한심하게 생각할거고 딱히 잘하는것도 없고 .. 그런 인생을 살바에야 그냥 다 포기하고 사라지고 싶어져요. 우울하네요 .. 과거의 내가 너무 바보같고 후회도 되고.. 이럴시간에 공부나 하라고 하는 사람들도 있겠지만, 이런 기분으로는 뭘 해도 머리에 안 들어와요 .. 다른 친구들이 가족들하고 놀러간걸 올리면 아 쟤는 공부 잘하니까 가족들하고 저렇게 놀러도 다니는구나.. 싶고 또 누가 외식하는걸 올리면 쟤는 공부 잘하니까 집에서도 저런거 많이 사주고 챙겨주시는구나.. 이런 생각 밖에 안들어요. 스스로가 너무 한심하고 바보가 된거 같아요. 주변 말에 쉽게 휘둘리는 내가 싫고 아무것도 못하는 내가 싫어요. 그냥 응원 한마디가 그렇게 어려운건가 .. 애초에 희망이 없어보여서 다들 돌려서 쓴소리 해주는걸까요 ?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1개, 댓글 2개
hi94
2달 전
요즘 대학가도 대학원가도 취업어려운데 의미없다고봐요. 고졸보단 대졸대우가 좋긴하지만.,., 그래도 스트레스받아가며 하는공부는 힘들죠...
RONI
AI 댓글봇
Beta
2달 전
입시때문에 많이 힘드시죠? 하고 싶은 일도 못하고 인생도 포기하고 싶고..... 입시 지나면 괜찮아 지긴 하는건지.... 정말 고난의 연속입니다. 인생이 그런건가봅니다. 일찍 깨달으신 거 맞지요???
공감
신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