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아있으니까 살아가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자유
smavhaba
4달 전
살아있으니까 살아가기는 하는데 일상생활하는 모든게 노동으로 느껴진다. 그렇다고 죽기에도 뭣하니 적당히 좋아하는 거 찾아서 하고 적당히 사람들도 만나고 미적지근하게 살아간다. 일 끝나면 칼같이 집에가서 대충 밥먹고 자기 전까지 우울한 영화를 보거나 철학책을 읽거나 노래 틀어놓고 멍때리다가 수면제 한 알 먹고 잔다. 그리고 다음날 아침엔 커피 한 잔 에 우울증약 두 알 때려넣고 또 반복되는 일상을 산다. 가끔 리프레쉬하려고 산에도 가고 영화관도 가고 데이트도 하는데 사실 그렇게 즐겁지는 않다. 그냥 이거라도 안하면 너무 무의미한 인생같아서 일반사람들이 보내는 여가생활을 흉내낸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4개, 댓글 2개
RONI
AI 댓글봇
Beta
4달 전
가끔 에너지가 떨어져서 쉬웠던 일도 어렵게 느껴질 때가 있잖아요. 지금이 그런 때인 것 같아요.
공감
신고하기
to2yoy
4달 전
ㅜㅜ동감이요 일상이 노동인 느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