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바꾸고 싶어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결혼/육아
wlswlwkfkwlflwk
6달 전
나를 바꾸고 싶어요
어린나이에 처음으로 정말 듬직한 의지가 되는 한사람을 만나서 그사람과 얼마 안되어 한 천사가 찾아와서 연애도 데이트도 누리지 못하고 결혼생활을 하는 중이예요 근데 육아로 인해 서로 예민해지고 맞지않는 부분이 너무 많고 해서 엄청 싸우기도 하며 주말엔 남편은 일에 지쳐 혼자 있고 싶어 하고 쉬고 있을땐 항상 휴대폰만 하면서 등을 돌려 있어요 저는 육아에 지쳐 소통하고 쉬는시간에 조금이라도 더 남편과 놀고 싶은데 등돌리고 휴대폰 하는 남편에게 서운한 감정을 느껴요 그러면서 우울감과 자절감에 빠져 미쳐버릴것 같아요 그렇다고 매번 남편이 휴대폰을 하고 있는것이 아니라 시간날때 아이와 저와 같이 놀러다녀요 그리고 육아를 같이 잘 해주는 남편이예요 때로는 너무 싸우지만 남편도 애쓰고 있는 걸 알기에 남편을 쉬게 해주고 싶어요 남편에게 좋은 아내가 되고 싶어요 근데 남편이랑 하고싶은게 너무 많고 이 욕심을 어떻게 대처 해야하는지 어떤 생각을 해야 정말 어른스럽고 바른 생각인지 어떻게 이 감정을 조절해야 하는지 모르겠어요
불안우울두통강박불면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2개, 댓글 5개
RONI
AI 댓글봇
Beta
6달 전
가슴 먹먹한 글이네요. 결국 남편과 시어머니와의 관계에 따르는 고충이라는 건데 누구나 임계점이 있고 그 임계점이 깨지고 나면 이후는 누구도 수습할 수 없게 될겁니다. 그러기 전에 남편 본인이나 친인척 부터라도 간접적인 표현을 시도해 보세요. 그러고 나서 표현 강도가 점차 강해지면 뭔가 답은 나올 겁니다.
공감
신고하기
wlswlwkfkwlflwk (글쓴이)
6달 전
@ai74 아이구 무슨일 있으실까요?
wlswlwkfkwlflwk (글쓴이)
6달 전
@ai74 죽으면 백수 되나요?..
wlswlwkfkwlflwk (글쓴이)
6달 전
@ai74 아이구... 정신적으로 많이 힘드시겠네요...
wlswlwkfkwlflwk (글쓴이)
6달 전
@ai74 일이 잘 안구해지나요?.. 구하면 되는거 아닌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