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무스트레스 심해요ㅜ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직장
mm513
8달 전
업무스트레스 심해요ㅜ
경력직으로 들어간 팀이 있는데 이제 2개월이 넘었습니다 제가 각 파트들 중 파트장을 맡게 되었어요~ 새로운 일을 배울수 있는건 좋지만 점점 과중되는 부담감에 심장이 조이는듯한 답답함도 가끔 느낍니다... 물론 저만 힘든것도 아니고 뭐라고 하는 것도 아니지만 괜히 눈치보고 내 실적을 보고 흉보진 않을까 더 자신감도 낮아져요 일은 더 잘처리하려고 주말도 출근하고 있구요 이번주엔 급기야 불안감에 벗어나고 싶어서 그냥 그만둘까 생각 중 입니다 내려놓는다는게 뭔지 모르겠어요 매일 내일이 안왔으면 해요 저같이 자신감 부족, 불안감 높은 사람은 어떻게 해야하나요??
스트레스우울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0개, 댓글 2개
상담사 프로필
서영근 코치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8달 전
새로운 일을 배우며 자신감 부족과 높은 불안감을 느낀다면
#과정집중 #역량향상집중 #나누어보기 #세밀한관찰
마인드 카페 서영근 코치입니다. 마카님의 고민 해결에 도움이 되길 기대합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새로운 직장에서 주말까지 출근하시면서 일을 잘 처리하고 싶은 마음이 큰 만큼 불안감 및 자신감 부족을 느끼고 심지어 그만두고 싶은 마음까지 드시는군요.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새로운 직장에서 2개월만에 파트장을 맡았다는 것은 인정을 받았다는 의미입니다. 보통의 경우, 인정 받은 만큼 일을 잘 하고 싶은 마음은 자연스럽습니다. 그런데 마카님의 경우는 마카님 말씀 <새로운 일을 배울 수 있는 건 좋지만 점점 과중 되는 부담감에 심장이 조이는 듯한 답답함도 가끔 느낍니다.> 에서 처럼 잘 하고 싶은 마음이 매우 큰 것으로 보입니다. 새로운 일을 배울 때는 일반적으로 예측하는 것보다 시간과 노력이 더 많이 소요되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것에 비해 결과는 기대했던 것보다 잘 나오지 않는 경우가 많습니다. 마카님의 경우 새로운 직장에서 파트장으로 인정 받은 만큼 빠르게 성과나 실적을 내고 싶은 마음이 크지만 기대한 만큼 결과가 나오지 않아 자신감이 떨어지고 불안감을 느끼는 듯 합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새로운 일을 통해 배우는 것과, 일을 처리해 가는 과정에서 향상되는 부분에 집중해 보면 어떨까요? 마카님 말씀 <새로운 일을 배울 수 있는 건 좋음>이라고 하셨습니다. 새로운 것을 배움으로써 좋은 점을 구체적으로 적어보시면 어떨까요, 그리고 그 배움을 향후에 어떻게 활용 및 적용할 수 있는지도 함께 적어보십시오 구체적으로 적으면서 살펴봄으로써 좋은 점에 대해 더 명확하게 인식할 수 있습니다. 새로운 것을 배우는 과정 및 일상 활동에서 향상되는 부분을 구체적으로 살펴보고 적어보시면 어떨까요 예를 들어 고객상담일을 한다면, 고객상황파악, 니즈확인, 솔루션 제시 등의 많은 스킬이 필요합니다 대부분은 일이 잘 되지 않을 때 고객상담일이 잘 안 된다고 전체적으로 생각하기 쉽습니다 하지만 일에 관련된 세부 스킬이나 역량을 살펴보면 잘 안 되는 부분과 향상되는 부분이 함께 있습니다 예를 들면 고객상황파악을 할 때 관련 질문은 많이 부족하지만 솔루션을 제시하는 스킬은 뛰어날 수 있습니다 마카님이 하시는 일에 필요한 업무 역량을 세부적으로 나눠보시고 부족한 부분, 잘하는 부분 및 향상되는 부분을 구체적으로 적어보시면 어떨까요 그러면서 특히 향상되고 있는 부분은 어떤 것들인지 향후 향상하고자 하는 부분은 어떤 부분인지 향상하는 부분에 초점을 맞춰보시면 어떨까요 그리고 향상함으로써 변화되는 기대도 함께 적어보시길 제언 합니다.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업무를 배워야 할 때 기대했던 것보다 느리게 성과가 나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그 때 자신감이 떨어지고 불안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파트장이 되신 것으로 볼 때 마카님께서는 충분히 혼자서도 극복할 수 있는 역량이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그럼에도 전문코치의 도움을 받는다면 훨씬 효율적으로 고민을 해결할 수 있어 에너지와 시간을 절약할 수 있습니다.
Bangya91
8달 전
전 차근차근 하면서도 마음한켠에 던질까말까 던질까말까 던던던 이란 멜로디가 함께 훌러 나오고 있습니다 그걸 볼때마다 뭔가 짜릿하죠(난 ***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