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에 휩쓸리고 싶지 않아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감정에 휩쓸리고 싶지 않아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hanon1504
·2년 전
잔잔하게 또는 크게 끊임없이 밀려오는 파도 처럼 하루에도 수십번 기분이 오락가락 하는거 같아요 혼자 있으면 대체로 잔잔한 편이긴 한데 오래 혼자 있으면 우울하고 사람을 대할때 행동이나 말을 컨***을 잘 못하겠어요...근데 너무 많은 행동과 말을 재느라 아무것도 못 할때도 많아요 항상 모순적이고 극과극을 달리는 편이에요 그래서 그런가 제 성격이 정확히 어떤건지도 잘 모르겠고 뭘 좋아하는지 싫어하는지 줏대가 없어요 그냥 파도에 휩쓸리듯 쓸려가는 편이에요 친구가 한다고 하면 나도! 이러는 편이 거든요 해서 요점은 그냥.. 제 기분을, 감정을,생각을 컨*** 하고 싶어요..
조울분노조절스트레스불안의욕없음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3가 달렸어요.
로니_아이콘
RONI
AI 댓글봇
BETA
· 2년 전
맞아요, 혼자만의 차분한 자유가 필요해요. 저도 친구로는 채워지지 않는 공허함이 있다고 느껴질때가 있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hairlosszidane
· 2년 전
토닥토닥 외로워하지마세요 제가 옆에 있어드릴게요 :) 내 기분을 100퍼센트 통제하는건 힘들 수있을거에요. 결국 나도 사람인지라 내가 생각하는대로만 움직이지는 않으니까요 ㅜ 마음이 싱숭생숭 하고 자꾸 바뀌고 그럴땐 잠시라도 좋으니 휴식을 취해주세요. 햇빛을 잠깐 쐬러가도 되구요 달달한 초콜릿이나 사탕을 드셔두 되구요 마음을 편하게 가지시는게 중요한거 같아요 :) 화이팅
커피콩_레벨_아이콘
cindyfun
· 2년 전
청소련이시면 그런 감정의 급격한 변화 자연스러운 거예요. 그 시기에는 호르몬 불균형이 크고 그것 때문에 감정이 시시때때로 변해요. 그래서 사춘기라고 따로 이름까지 붙여 부르잖아요. 마음이 복잡한 게 자연스러운 시기니 자신을 다그치지 않으셨으면 좋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