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상경.. 두렵기만 합니다.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상담|고민|외로움]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서울 상경.. 두렵기만 합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NIJE
·2년 전
좋은 기회가 와서 8개월간 서울에 교육을 받으러 가게 되었어요. 같이 지원했던 친구들은 전부 탈락하고 저만 붙어서, 홀로 서울 살이를 해야하는 상황입니다. 합격되자마자 3일 뒤에 나오라는 빡빡한 스케쥴에 방도 급하게 구하고 있는데, 8개월 동안 아는 사람 하나 없고, 아는 풍경도 하나 없는 곳에서 어떻게 버텨야 할지 너무 막막하네요. 참... 걱정에 잠을 못들겠어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전문답변 1, 댓글 3가 달렸어요.
상담사 프로필
양희정 상담사
2급 심리상담사 ·
2년 전
새로운 환경을 앞두고 계신 마카님에게 응원을 보냅니다.
#타지생활
#불안
#차츰적응
소개글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 양희정입니다. 마카님의 고민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마음으로 글을 써봅니다.
📖 사연 요약
좋은 기회로 8개월간 서울에서 교육을 받게 되셨군요. 하지만 혼자 해야하는 서울살이에 급하게 일정이 짜여지다보니 어떻게 견뎌야 하나 잠들기 어려울만큼 걱정이 되시네요.
🔎 원인 분석
혼자서, 낯선 타지, 새로운 일정까지 갑자기 바뀌고 적응해야하는 상황들로 긴장이 많이 되시겠어요. 그나마 8개월간의 상황을 천천히 짐도 챙겨가면서 대비하고 그런 과정에서 주변 사람들의 응원도 받아간다면 그래도 한번 해보자라는 다짐을 해보실 수 있을 텐데요. 급하게 방도 구하고 앞으로 소화해야할 일정들로 마음에 부담만 얹혀지실 듯 싶어요. 게다가 함께 지원한 친구들의 탈락으로 지금의 긴장감을 나누고 응원이나 위로를 받기에도 부담이 되실 것 같아요.
💡 대처 방향 제시
마카님에게 자취는 이번이 처음이실까요? 함께 지원한 친구들을 보면서 교육 과정이나 일상에서도 서로 의지하며 지낼 생각에 당시엔 긴장보다는 설레임이 더 크셨을 듯해요. 그런 기대가 와르르 무너지면서 이제는 나 혼자 감당해야한다는 생각으로 걱정이 되실 수 밖에 없을 텐데요. 그럼에도 급하게 방을 구하시고 앞으로의 상황에 걱정 되신다는 걸 보면 이 상황을 견디고 그래도 경험해보자라고 마음을 정하신 듯 싶어요. 천천히 적응할 여유가 없는 일정이다 보니 아마 짐을 챙기고 정리하는 과정도, 앞으로 있을 교육도 마카님의 일상에 후다닥 자리하게 될 것 같아요. 시간이 지나면서 차츰 적응되시겠지만 새로 시도해야할 일들에서 어려움이 될 경우 그런 감정들이 외로움과 울적함으로 연결될 수도 있을 거에요. 그럼에도 이 경험들이 처음 기대했던 것처럼 좋은 기회로 될 수 있도록 마카님의 마음을 다독이는 시간을 사이사이 가져보시면 어떨까 해요. 예를 들어 하루의 교육을 잘 마치고 숙소로 돌아와 쉼의 시간을 가질 때 하루동안 있었던 경험을 일기로 정리해보며 잘 해냈다고 칭찬해볼 수도 있겠구요. 이동하거나 사이 시간을 활용해 서울 명소를 찾아보고 주말에 한곳씩 방문하면서 자신만의 서울 여행 리스트를 만들어볼 수도 있을 거에요. 이미 마카님은 새로운 무언가를 매번 경험하고 적응해오면서 지금의 자리까지 오셨을 거에요. 이번 또한 그런 과정에 새로 보태는 경험이 되실 테구요. 지금은 낯선 사람에 낯선 풍경이라 더욱 긴장되시겠지만 하루에 또 하루가 더해지면 차츰 괜찮아지고 익숙함도 생기실 거에요. 그럴 때 조금씩 생기는 여유로 괜찮으시다면 함께하는 사람들에게 인사도 나누고 안부도 챙겨가며 새로운 환경을 잘 경험해가셨으면 좋겠어요.
그 과정에 이야기 나눔이 필요하시다면 언제든 마인드카페의 전문상담도 찾아주세요. 잘 적응해갈 마카님을 저도 응원하겠습니다~!
커피콩_레벨_아이콘
dltjswn5678
· 2년 전
저도 그래요 서울이 참 차갑고 외로운 곳인거 지원하셨던 친구들에게도. 미안한감정이 많으시겠어요 하지만 지금부터가 시작 아니겠습니까?! 앞으로 나아가야할 일들이 많겠지만 힘네세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lcm329
· 2년 전
힘내세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NIJE (글쓴이)
· 2년 전
@dltjswn5678 말씀 감사합니다. 오늘 새벽차로 출발하는데, 아직 걱정이 앞서가네요. 그래도 이 악물고 버텨보려고 합니다.. 좋은 말씀 감사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