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갑작스럽게 공황발작 같은 증상을 겪었어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happening77
일 년 전
오늘 갑작스럽게 공황발작 같은 증상을 겪었어요.
학생 때 왕따를 여러차례 당했고 그래서인지 인간관계에 대해 큰 어려움을 느끼고 있습니다. 누군가 나를 싫어할 거라는 생각만해도 두렵고 겁이 나요. 작년 12월 말에 퇴사해 올해 5월 새 직장에 들어갔습니다. 제 또래는 없고 제가 몇 달이 지났음에도 불구하고 서툰 부분들이 있어 조금 자주 꾸중을 듣는 편입니다. 그게 지난 주에는 조금 더 잦았고 평소에도 멘탈이 튼튼한 편은 아니었지만 나름대로 잘 지내고 있었는데 오늘 아침 오전 근무 준비하던 중에 심장 두근거림, 호흡곤란, 불안감, 갑작스럽게 눈물이 나는 등의 증상을 겪었어요. 지금도 퇴근해서 귀가하는 중인데 심장이 막 두근거리고 호흡하기가 약간 힘든데 병원에 한 번 가봐야 할까요?
불안감스트레스어지러움우울심장두근거림신체증상공황발작호흡곤란공황장애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3개, 댓글 2개
상담사 프로필
이연실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신체가 마카님께 보낸 신호를 통해 마카님을 잘 돌볼 수 있기를 바랍니다.
#트라우마 #관계불안 #공황증상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입니다. 저의 답변이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학교 다닐 때 여러 차례 왕따 경험이 있어서 인간관계에 큰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것으로 보입니다. 회사를 옮긴 지 얼마 안 되어 적응하느라 고생하고 계신 것 같습니다. 일이 서툴러 꾸중을 듣기도 하지만 나름 적응해가고 있는데 근무 중에 갑자기 심장두근거림, 호흡곤란, 불안, 갑작스럽게 눈물이 나는 등의 증상을 느끼신 것 같습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어릴 때 여러 차례 왕따 경험이 트라우마가 되어 인간관계에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것 같습니다. 당시에 트라우마를 충분히 치료하지 못한 것으로 보입니다. 트라우마가 치유되지 않으면 일상의 여러 부분에 영향을 미치게 됩니다. 인간관계에서 타인을 신뢰하기 어렵고 사소한 갈등에도 놀라게 되고, 타인의 반응에 신경을 쓰고 모호하거나 부정적인 반응에 불안이 커집니다. 인간관계에서 매사 조심스럽고 신경 쓰느라 얼마나 힘드실까요? 새로운 직장에서 적응하는 것에도 긴장을 많이 하고 계실텐데 업무에서 실수를 하고 꾸중을 듣는 것이 불안을 자극하게 되었을 것으로 보입니다. 직장에서 업무에 서툴러 자주 꾸중을 듣다 보니 그 일로 사람들이 자신을 싫어할까봐 두려워진 것 같습니다. 불안과 긴장감이 호흡곤란, 두근거림 등의 신체 증상을 유발하게 했을 것으로 보입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트라우마는 혼자 힘으로 치료하기는 어렵습니다.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그 당시에 겪은 일을 다시 정리하는 시간을 갖고 그때의 자신에게 다가가서 따뜻하게 안아주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아픈 상처를 잘 보살피시기를 바랍니다. 최근에 느끼신 신체 증상은 공황증상으로 보입니다. 아직은 초기 증상인 것 같으니 이 부분 역시 전문가의 도움을 받아 보시기를 바랍니다. 이 증상을 가볍게 보고 방치하면 반복될 수 있고, 반복되면 일상에 영향을 미쳐 많이 힘들 수 있습니다. 새로운 직장에 얼른 적응하고 일도 잘 하고 싶은데 마음처럼 쉽지 않아 좌절감과 우울감도 느끼시는 것 같습니다. 이런 감정을 느끼지 않으려고 씩씩한 척 하는 것은 오히려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잘 하고 싶은데 잘 안 되니 속상하고 화나고 우울한 자신의 마음을 알아주고 이해해주는 것이 필요합니다. 감정을 이해받으면 편안해지면서 업무에도 더 집중할 수 있게 될 것이고, 신체증상도 완화될 수 있을 것입니다.
심리상담을 통해 마카님의 어려움을 구체적으로 살펴보고 이해하는 데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마카님께서 경험하고 계신 감각, 감정, 생각 등의 작동 원리를 이해하고 그에 대한 적절한 대처법을 배우고 훈련하는 과정을 통해 자신의 삶에 이를 적용할 수 있도록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마카님의 감정을 느끼고, 있는 그대로 존중하고 이해하는 방법을 훈련하고 적용할 수 있도록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qwer2893
일 년 전
병원에 가보셔도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듯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