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수를 연발하면 남탓을 하다 내탓을하다 눈물이 나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일반 고민
비공개
일 년 전
실수를 연발하면 남탓을 하다 내탓을하다 눈물이 나요
항상 같은일만 해오다 전혀 다른분야에서 일을 한지 1년반이 됐습니다. 적응할만하면 실수하고 또 실수하고.. 처음엔 내가 꼼꼼하지 못해서 실수한거니까 하고 수습하고 넘기고... 그 다음엔 다른사람의 말이 조금이라도 거슬리면 남탓을 하고.. 남탓을 하다 내탓을 하고... 하다하다 결국 눈물이 터져버립니다. 눈물을 흘리고 나면 남탓을 했던 나를 자책하고... 기분이 상해 남들에게 조금이라도 까칠하게 대하면 또 미안해하고... 사과할 생각하고.. 위로를 받으려고 하는 제 자신이 나약하게 느껴집니다.. 마음이 단단해 지는 방법이 없을까요? 남의 말에 휘둘리지 않고..내가 실수해도 내 방식대로 이겨내고 실수를 해결하면 쉽게 털어버리고.. 어떻게 하면 흔들리는 마음을 다잡을까요?
스트레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9개, 댓글 1개
상담사 프로필
이연실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자신의 실수와 자신을 분리해서 생각해 보시기를 바랍니다
#실수 #감정인식 #회복탄력성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입니다. 저의 답변이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께서는 같은 일을 해오다가 새로운 업무를 시작한지 1년 반정도 되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업무를 하면서 실수를 반복하고, 실수를 하면서 다른 사람의 말에 상처를 받는 것으로 보입니다. 실수에 대해 자신의 탓을 하거나 남탓을 하면서 자책감을 느끼고 다른 사람들에게 감정을 표현하고 나면 후회하는 것 같습니다. 자신이 나약하게 느껴져서 단단한 사람이 되고 싶은 것 같습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는 실수를 했을 때 실수를 한 자신을 수치스럽게 생각하거나 무능력하다고 생각하는 등 자신에 대한 부정적인 감정을 느끼는 것으로 보입니다. 그 결과 다른 사람들이 조언을 하면 그 조언이 실수에 대한 조언이라고 받아들여지지 않고 자신을 비난하거나 부정적으로 평가한다고 해석할 것입니다. 다른 사람들의 조언을 듣고 나면 기분이 상하고 불편한 마음으로 일을 하게 되면 집중력이나 실핸능력에 관여하는 뇌가 활성화가 낮아지기 때문에 또 실수를 할 가능성이 커집니다. 이때 실수는 남탓을 하기 쉽고, 남탓을 하는 동시에 자신에 대한 실망과 좌절감도 느끼게 될 것입니다. 쌓인 감정이 터지고 불편함이 크게 표현되면 이를 대하는 사람들은 당황하게 되고, 마카님은 그것을 보면서 자책감과 후회를 하는 것 같습니다. 이런 생각의 패턴은 성장 과정에서 주변 사람들이나 사회적 환경 등등에서 학습한 것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다른 사람들의 평가에 휘둘리지 않고 단단하지 못한 자신에게 화가 나고 무력감도 느끼실 것으로 보입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께서는 자신이 한 실수와 자신을 분리해서 생각하는 연습을 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자신이 한 실수와 자신을 하나로 보기 때문에 누군가 조언을 하면 자신을 평가하는 것으로 들리기 때문에 감정적이 되기 쉬워지는 것 같습니다. 타인의 조언을 자신이 아닌 실수에 대한 조언으로 들으면 그 조언에 대한 타당성을 생각하고 그에 대한 적절한 대처를 할 수 있게 됩니다. 새로운 일에 익숙해지기 위해서는 여러 사람의 조언이 도움이 되는 측면도 있을 것입니다. 또 혼자 생각하면서 하는 것보다 여러 사람의 생각이 모이면 더 좋은 결과를 만들기도 하니까요. 그러면서 조금씩 업무 능력을 높여갈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다른 사람의 평가에 휘둘린다고 생각하시는 부분은 자신이나 자신의 생각에 확신이 없기 때문에 타인의 조언을 듣고 무언가를 하는 자신을 보면 휘둘린다고 생각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그러므로 타인이 조언하는 것을 마카님께서 타당성을 따지고 점검을 한 후에 마카님의 생각을 합쳐서 업무에 적용한다면 타인의 말에 휘둘린다는 생각이 덜 들 것입니다. 자신의 감정을 잘 알아차리고 적절한 방식으로 표현하는 것을 연습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자신의 감정을 무시하거나 그때그때 표현하지 않기 때문에 한 순간에 터지거나 적절하지 않은 방식으로 표현되는 것 같습니다.
심리상담을 통해 마카님의 실수와 자신을 분리해서 생각하는 훈련을 함으로써 실제에 적용할 수 있도록 도움받을 수 있을 것입니다. 실수를 했을 때의 감정을 살펴보고, 그 감정에 어떤 의미와 가치가 있는지를 파악함으로써 마카님이 자신을 더 잘 이해할 수 있을 것입니다. 감정을 인식하고 표현하는 방법을 훈련함으로써 감정을 억압하는 패턴에서 벗어날 수 있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