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HD증상일까요 아니면 데이트폭력인가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benecia2sj
일 년 전
ADHD증상일까요 아니면 데이트폭력인가요?
안녕하세요. 저는 30대 중반 미혼 여성이고 현재 캐나다에서 거주하고 있어요. 저에게는 만 5년정도 사귄 1살 어린 남자친구가 있어요. 이 친구는 ADHD를 어렸을 때 진단받았고 지금도 치료 약물을 복용 중이에요. 이 친구가 한 살 정도였을때 친 부모가 제대로 돌보지 않고 방치해서 보육원같은 시설에 맡겨졌다가, 정확히 기억이 나지 않지만 4-5살 정도에 고모네가 이 친구를 데려다가 키운 것으로 알고 있어요 (양부모님이죠.. 아 참고로 제 남친은 미국사람입니다). 저는 캐나다에서 대학원 졸업하고 postdoc으로 일하고 있고, 이 친구는 다른분야 공공기관에서 매니저로 일하고 있어요. 저희는 겉으로 보기에는 아무 문제가 없어보이는 커플이에요.. 실제로도 90% 이상의 시간은 정말 행복합니다. 문제는 다툼이 생기는 10%의 시간인데, 다툼의 빈도나 심각성이 점점 심해지고 있어요. 다투고 화해를 해도 마음속 머리속 어딘가는 안 좋았던 감정들이 무의식적으로 쌓여가는것도 하나의 이유겠지요.. 1-2달 전 싸움도중에 남자친구가 화를 못이겨 본인이 쓰던 안경을 손으로 아작내고, 다른날은 핸드폰 집어던져서 TV가 깨지고, 다른날은 또 다른걸 집어던져서 책상이 움푹 파졌어요. 더 심각한 부분은 이 친구가 본인 머리를 손으로 때리거나 머리를 벽에 부딪히면서 자해 비슷한 행동을 한다는 거에요. 제가 본인 감정을 알아주고 토닥여 주지 않는다구요. 그러다가 저번주 일요일에 싸우게 됐을 때는 처음에는 잘 대화로 해결하려고 하다가 대화가 막히고 서로 점점 감정이 격해졌어요. 그러다가 남자친구가 또 머리를 때리고 벽에 박는 자해를 하더니 부엌에 가서 칼로 자살하겠다고 울면서 방에서 뛰쳐나가 부엌으로 가더라구요 ㅠㅠ 사실 이렇게 저를 협박(?)한게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 한 4번째는 되는 것 같아요… 어떤일이 벌어질지 모르는 두려움과 제가 어떻게 할 수 있는 상황이 아니라는 판단이 들어 급히 경찰을 불렀어요. 그 이후로 지금은 저는 호텔과 친구집에서 지내고 있습니다. 남자친구는 계속 사과를 하고 있구요…제 얘기를 들으면 이 관계를 유지하는 제가 바보같죠? 저도 이성적으로는 이 관계를 끝내는 것이 둘 다를 위해서 좋을 거라는 생각이 들지만, 막상 이 친구를 평생 다시는 못 볼 거라고 생각하니 너무 슬프네요.. 이렇게 슬퍼하는 제가 남들은 한심스럽고 이해가 안가겠죠.. ㅠㅠ TV에서 가정폭력에 시달리는 부인이 이혼을 안하고 계속 남편과 사는 걸 봤을때 진짜 이해가 안 갔었는데, 요즘 들어서 제가 그 처지에 있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들어요. 아이러니 하게 들리겠지만 그 친구가 이런 점을 빼면 다른면에서는 좋은 사람이고 좋은 남자친구에요. ADHD때문에 충동을 억제 하지 못해서 생기는 문제라면 약물로 치료하는게 해결책이 될 수 있을까요? 저희가 겪고 있는 문제가 ADHD커플에게서 흔히 보이는 현상인가요? 아니면 진짜 희망을 버리고 이 관계를 단절하는 것만이 답인가요? 두서없이 긴 글 썼는데 읽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답장 꼭 기다릴게요.
답답해충동_폭력분노조절혼란스러워스스로를챙겨주세요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3개, 댓글 2개
상담사 프로필
천민태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ADHD의 문제만으로 보기는 어려운 듯 합니다.
#스스로를 #챙겨주세요
안녕하세요. 마인드 카페 상담사 천민태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최근 마카님 남자친구 분이 행동 통제가 어려운 부분이 있으셨네요. 다툼의 빈도가 심해지고 있군요. 어린 시절부터 앓아 온 ADHD 때문으로 생각이 드셨나 봅니다. 오랜 시간 만나온 관계라 최근의 다툼에서 보이는 남자친구분의 과격한 행동에 연인관계를 이어나가야 하는지 걱정이 되셨나 봅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언제부터 남자친구 분의 과격한 행동이 목격되기 시작했고 평소에는 얼마나 자주 보여왔는지, 어떤 상황에서 주로 과격한 행동이 나타나는지 알 수 없어서 자세히 알려드릴 수 없고 정확하지 않을 수 있는 점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ADHD는 크게 과잉행동, 충동성, 주의력 결핍으로 증상이 겉으로 드러납니다. 그래서 과거에는 어린 아이들에게서만 나타난다고 알려져 있었고, 아이들을 치료하기 위해 진단했던 질환이었습니다. 성인 ADHD는 아이들을 진단하는 기준과 다릅니다. ADHD가 진단 내려진 아이가 성인이 되면 과잉행동이 잘 보이지 않고 충동성은 약화되기 때문에 겉으로 보이는 증상들이 사라져서 완치되었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대신 주의력 결핍에 대한 증상은 남아서 계획을 세우거나 완수하지 못하고 물건을 잘 잊어버리고, 시간 계산이 어렵거나 하는 등의 자신만 알 수 있는 증상들만 보인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그래서 남자친구 분의 과격한 행동의 문제가 ADHD에서 시작된 것이라고 보기는 어려울 수 있습니다. 좀 더 자세한 정보가 필요하고, 의학적 진단을 내릴 수 있는 자격이 없기 때문에 진단을 내려드릴 수 없고 추정할 수 있을 뿐입니다. 평소에 남자친구분이 해왔던 행동에 대해서 자세한 정보가 필요하고, 정확한 진단을 내릴 수 있는 의학적 지식과 자격이 필요합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께서 남자친구 분과의 관계에 대해서 결정 내릴 때 중요한 기준은 병 때문에 그렇다, 병만 치료하면 아무런 문제가 없다로 내리시기보다, 이런 다툼을 얼마나 견딜 수 있을지에 대해서 본인 자신을 위한 기준으로 세워보시는 건 어떨지 싶습니다. 남자친구 분의 진단명은 알 수 없으나, 만일 이 분의 과격한 행동이 계속되었다면 행동들을 통제할만큼 변화를 이룰 때 까지는 약물치료와 함께 심리치료, 상담들을 받는다 하더라도 많은 시간이 필요할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변화를 이루는데 오랜 시간이 필요하다는 기준 조차도 본인이 심각성을 알고 본인이 변화하고 싶은 의지가 간절해야 한다는 기준입니다. 그 사이 마카님이 남자친구 분과 지내면서 견뎌낼 수 있을 것인가에 대해서 스스로의 기준을 가지고 생각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앞서 말씀해 주셨던, TV에서 가정폭력을 경험하고도 이혼 못하고 계속 사는 사람이 자신의 남편에 대해서 말하는 가장 흔한 말은 "술만 안 먹으면 좋은 사람이에요." "화만 안나면 좋은 사람이에요" 입니다. 연인에게 좋은 사람이라는 기준은 사람마다 다르지만 제가 생각하는 제일 첫 번째 기준은 '자신의 감정을 얼마나 잘 조절하느냐?' 입니다. 감정도 조절이 안되는데, 행동마저 조절이 안된다면 정말 좋은 사람인지 생각해보시면 좋습니다. 이 분이 화가 났을 때, 실제로 마카님을 해칠지는 미지수 이지만, 마카님은 이 분의 과격한 행동이 일어날 때 마다 두렵고 힘든 것을 견뎌야만 하는 연애를 지속 하는 것이 마카님께 얼마나 좋은 연애경험이 될지 생각해보시기를 바랍니다. 내 감정을 알아주지 않는다고 토닥여 주지 않는다고 물건을 부수는 것은 어른에게서 보이는 모습은 아닐겁니다 5년 간 연애를 지속하시면서, 마카님은 남자친구분께 기대어보거나, 처해진 문제나 고민을 의논해보거나 할 수 있는 대상이었는지 마카님이 지금껏 아이 돌보듯이 돌봐주고 있으신지에 대해서도 고민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utsitdigx
일 년 전
헤어지세요... 데이트 폭력 피해자 되기 싫으시면 ㅠㅠㅠ 상대방한테 나 자살할거야! 라고 협박하는 것도 명백한 폭력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