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새 숨 쉬는 게 힘들어요. 공황장애인가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jany
일 년 전
요새 숨 쉬는 게 힘들어요. 공황장애인가요?
저는 현재 우울증 약 2년 정도 복용 중입니다. 정신과에서 검사도 받고 전문의와 상당을 받은 후 ptsd를 동반한 우울증이여서 수면제와 항우울제가 없으면 잠을 자지 못 합니다. 근데 요 근래... 제가 이상한 생각을 해요. 자살을 하고 싶다거나 자해를 하고 싶다는 생각은 아니에요. 자살과 자해는 이제 어느정도 제가 조절할 수 있을 정도로 호전이 되었는데.... 요새... 제가 숨을 잘 못 쉬겠어요. 분명 저는 숨을 잘 쉬고 있고 숨을 쉬어야 사람이 사는건 저도 당연히 아는 사실인데... 제 스스로 숨을 못 쉬겠다고 생각이 들어요. 순간적으로 숨을 쉬는 방법을 까먹고 어떻게 쉬어야했는지 1분에 몇번의 숨을 쉬어야 하는지 이런 생각이 많이 들어요. 주변 사람들에 이야기하면 분명 그 분들은 저에게 ‘너 지금 숨 잘 쉬고 있는데 왜 그래?’라는 반응을 할 것이 뻔한데 저는 숨을 못 쉰다고 생각을 해요. 제 스스로가 이 생각이 정말 멍청하게 느껴질 수 있어요. 사람이 숨을 쉬는 건 자연스러운 일인데 왜 저런 생각을 하지?라고 생각을 할 수 있어요. 근데... 저는 그게 당연한 게 아니라 숨 쉬는 방법, 숨을 하루에 얼마나 쉬어야하는지 이런 생각이 계속 머리에 맴돌고 이 때문인지 뭔지 모르겠지만 계속해서 두통이 찾아와요... 오늘 전문의와 상담을 하니 공황장애의 한 증상이라는데... 저 정말 공황장애인가요? 그럼 저는 우울증도 진단을 받고 공황장애도 진단을 받으면.... 전 갱생이 불가능한가요? 가끔... 그런 생각이 들어요... 2년 가까이 약을 먹으며 치료를 하는데 왜... 나는 호전이 없다는 느낌이 들까?라는 생각이 들면서 제 주변 사람들은 힘든 일이 있어도 금방 툴툴 털고 일어나서 잘 나아가는데... 저만 그게 안 되는 것 같고 저만 뒤쳐지는 것 같아요.... 우울증이 이렇게 오래 가는 경우도 있나요? 그리고 우울증이 있는데 공황이 오는 경우가 있나요? 그럼... 저는 앞으로 평생 약을 먹어야... 하나요......? 평생 못 고치나요.........?
두통걱정돼힘들다우울해호흡곤란불안공황불안해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5개, 댓글 2개
상담사 프로필
심승진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마카님께
#우울 #PTSD #공황 #막막함
마카님 안녕하세요, 도움 되었으면 하는 마음으로 몇 자 적습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 우울증으로 2년 째 싸워가고 계시는 중입니다. 병원에서는 PTSD가 동반된 우울증이라고 진단 받으셨군요. 현재 잠을 자는데 수면제가 필요할 정도로 약물 조절이 필요하지만 자살과 자해는 어느 정도 조절되어갈 정도로 호전이 있기도 한 것 같습니다. 최근에는 숨을 쉬기 어려운 증상이 있어 의사에게 공황 장애의 한 증상으로 이야기 들으셨네요. 쉽게 호전되지 않는 우울을 힘겹게 다뤄가던 상황에서 갑자기 생겨난 공 황증상은 마카님께 앞으로의 치료를 더 막막하게 느끼도록 한 것 같습니다. 치료를 얼마나 더 받아가야 하는지, 약을 끊을 수는 없는지 혼란스러운 마음으로 글 적어주신 것 같아요.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 짧지 않은 시간 우울과 싸워오고 계시네요. 더군다나 외상을 동반한 경험이 있었다면.. 이를 완화 시키는 데만도 많은 고생을 해 오셨을 것 같습니다. 감당하기 어려운 일을 소화해 내느라 그간 고생 많으셨어요. 다행히 자해와 자살은 조절할 수 있는 영역으로 호전되어 가는군요. 하지만 갑작스레 생겨난 호흡의 어려움은 마카님을 많이 당황스럽게 하는 것 같습니다. 의사분께 들었듯, 공황 발작의 증상으로 호흡이 어려운 상태가 올라오는 것 같습니다. 마카님께서 아마 찾아보시고 안내 받으셨겠지만, 공황에는 과 호흡 공황 발작이라고 불리어지는 호흡이 곤란한 상태의 공황이 있지요. 공황 발작의 종류에서는 흔한 형태이고, 마카님이 물어보신 부분의 답을 하자면 우울과 공황은 함께 일어나는 경우가 많습니다. 더군다나 PTSD가 동반된다고 진단 받으셨던 상황이라면, 불안과 공포가 신체적으로도 나타나는 공황으로 이어질 수 있는 가능성이 높으셨겠다고 생각됩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 병원에 다니시며 약물 치료를 진행 하시지만 가지고 계신 문제의 내용이나 우울에 대해 심리적으로 다루는 과정도 병행하고 계시는지요? 외상 경험은 내가 받아들이기 어려운 형태의 이야기로 남아, 그 기억과 감정들이 침투적이고 반복적으로 떠오르셨을 겁니다. 외상은 그 자체 만으로 아주 섬세하고 깊이 다루어져야 하는 영역입니다. 내방하시는 병원에서 심리 치료(면담)가 병행되고 있는지 모르겠지만, 만약 아니었다면 심리 상담을 병행하시며 치료해 가시기를 추천 드린답니다. 약물은 증상을 완화 시키지만 증상이 생겨났던, 내가 충격을 받고 상처가 그어졌던 상황에 대한 근본적인 ‘치료’ 로 이어지기는 어렵습니다. 이는 내적인 접근을 통해 따로 다루어져야 하는 부분이기 때문입니다.
공황은 완치되기는 어렵지만, 충분히 조절할 수 있는 영역으로 가져와 살아갈 수는 있습니다. 우울도 마찬가지로 감정을 완전히 사라지게 할 순 없지만 어느 정도 조절되어가는 과정을 직접 경험하고 계신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해 오셨듯 적극적으로 치료 이어나가신다면, 더불어 상담 심리 치료를 통한 내적 문제를 직접 다뤄가는 과정까지 병행하신다면 분명 긍정적인 치료 예후를 기대해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답변이 마카님께 도움 되었기 바랍니다.
ZEROo2
일 년 전
숨을 못쉬고 있는거같다고 자꾸 생각을 하시면 그런거같다고 느끼실수 있습니다. 같은 단어를 반복하다보면 그 단어가 어색해지듯이 숨쉬는거도 가끔 까먹을수도 있어요. 나만 뒤쳐지는거 같고, 힘든거 같고, 부담감을 내려놓으세요.항상 긍정적인 마음, 좋아질거란 기대, 언젠가 활짝 웃으실 날이 오시길 빌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