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도 강해지고 싶어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비공개
일 년 전
저도 강해지고 싶어요
자율성을 키우는데 무엇이 도움이 될까요? 가장 힘든건 부모님이에요. 부모님으로부터 정신적으로 벗어나고 싶어요. 제발요. 저는 어릴때부터 성인이 되어서까지도 부모님한테 맞은 경험이 있습니다. 맞은거야 나으면 그만이지만 정신적 상처는 시간이 지날수록 더 곪기만 하는 것 같아요. 언제까지 과거의 기억에 얽매여있어야 할까요. 부모님이 그냥 제 인생에서 사라졌으면 좋겧어요. 책임 못 질거면 낳질말지. 왜 제 인생은 이렇게 괴로워야할까요. 아무리 이해하려해도 결국엔 너무 원망스러워요. 저도 솔직해지고 싶어요. 근데 모든 순간에 어머니가 막아서는 것 같아요. 뭐든지 이유없이 안돼 라는 말 뿐이었으니까. 너무 싫어. 기억을 없애는 약이 있다면 부모님의 얼굴, 목소리, 손길 빡빡 문질러 지워버릴거야.
트라우마속상해화나호흡곤란불안강박무서워우울불안해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4개, 댓글 3개
상담사 프로필
김지연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부모님으로 부터 정서적으로 독립해서 자율성을 가지고 살길 원하시네요.
#자율성 #정서적 독립
안녕하세요. 마인드카페 상담사 김지연 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께서는 부모로 부터 정서적으로 독립해서 자신의 인생을 자율적으로 살고 싶은 마음이시네요. 그런데 어린시절 부터 성인이 된 후까지 체벌을 받았던 것으로 인해 마음에 상처가 있고, 부모님에 대한 원망도 크시네요. 마카님의 원하는 것을 선택 하려고 하면 어머니께서는 이유도 설명해 주지 않으시고, 무조건 안되다며 막으셨었군요. 부모님에 대한 분노와 원망감이 크신 것으로 느껴져요.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 써주신 글에서 처럼 마카님께서는중요한 대상인 부모로 부터 존중을 받아야 할 시기에 존중을 받기가 어려웠던 것으로 보여져요. 어린시절부터 자신이 원하는 것을 스스로 선택하고, 책임도 져보는 경험을 통해 자율성을 발달시켜나가야 하는데, 부모님은 무조건 안된다며 못하게 하셨네요. 마카님이 원하는 것을 자꾸 막으시니 얼마나 답답하고, 화가 나셨을까 싶어요. 부모님의 뜻대로 안될 땐 폭력적인 방식으로 대처를 하셨다고 하니 마카님이 느끼는 부모님에 대한 원망과 분노, 미운 마음은 자연스러운 감정이라 생각이 돼요.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마카님의 글 첫 문장에서 자율성을 키우고 싶고, 부모로부터 정서적으로 독립하고 싶다고 하셨는데요. 저는 이 문장과 마카님의 바램이 반갑게 느껴졌어요. 이미 지나가 버린 과거는 안타깝지만 되돌릴수가 없죠. 때문에 과거로 인한 영향을 잘 살펴보고, 지금 현재의 나는 무엇을 원하는지에 주의를 기울이는 것이 앞으로 나아가는 길 이기도 해요. 말처럼 간단하고 쉬운 일은 아니지요. 하지만 이것을 아는 것이 참 중요한데, 마카님께서는 이미 알고 있으신 것 같아요. 과거에는 내가 하고 싶은 일이 있어도 막으면 못하고, 해보지도 못하고 지나보내야 했던 일이지만, 지금은 어떠신가요? 마카님이 자신의 선택을 믿고, 실행에 옮겨볼 수 있는 상황이실까요?, 혹은 현재도 부모님께서 반대하시고 못하게 막으시는 상황이실까요? 어떤 상황이신지 정확히 알수는 없지만, 마카님이 원하시는 것을 선택해보는 과정과 연습이 중요할 것 같아요. 그 과정에서 부모님과의 의견 충돌이 생길수도 있고, 부모님께서 이전처럼 무조건 막으려 하실수도 있겠죠. 부모님을 설득해볼지, 타협점을 찾아볼지, 내 선택대로 밀어나가는 모습을 보여줄지 여러 선택지가 있을것 같아요. 마카님의 상황에 가장 적절한 방법을 고민해보는 시간도 필요할 것 같아요. 더불어, 스스로 선택하고 결정하고 실행해본 경험이 적으시다면, 뭔가를 결정하고, 행동으로 옮기는 것을 막상 해보려할 때 낯설거나 혹은 두려울 수도 있어요. 익숙하지 않은 일을 할때 누구나 느끼는 자연스러운 감정이에요. 물론 처음에는 시행착오를 겪을 수도 있어요. 선택한 일에 대한 결과가 생각보다 좋지 않을수도 있고, 후회가 될 수 도 있죠. 하지만 이러한 경험이 쌓이다 보면 자신의 선택에 좀더 자신감이 생기게 되고, 나 자신에게 보다 좋은 선택들을 할 수 있게 되지요. 자율적인 삶을 사는 것은 내가 원하는 것을 선택하고, 그에 따른 책임을 져보는 것이에요. 이를 통해 자신이 진정으로 원하는 삶의 방향으로 나아가는 것이죠. 마카님께서 원하시는 모습이 이런 삶이 아닐까 생각돼요.
답변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되셨길 바라며, 마카님의 삶을 응원합니다. 보다 전문적인 도움이 필요하시다면, 마인드카페 전문상담 이용을 추천드립니다.
비공개 (글쓴이)
일 년 전
감사합니다. 절대 포기 안할래요. 포기 안하고 제 의견 표현하고 밀고나갈거에요. 실패해도 바로 또 도전할래요. 저보다 엄마가 먼저 주저앉을 수 있게요.
needman
일 년 전
usk1bw lw .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