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면증에 우울증까지 겹쳐서 약달고 살아요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비공개
일 년 전
불면증에 우울증까지 겹쳐서 약달고 살아요
어릴때부터 첫째라서 안된다 머안된다 머 안된다 제제를 많이 받고 자란 탓일까요 동생들에게도 상당히 많은 양보를 하고 살아왔어요. 사촌오빠한테 성추행도 많이 당했었고 어릴때라 조용히 하라해서 조용했을뿐이고 커가면서 그게 얼마나 나쁜행동을 한건지 깨닳고 엄마한테 말하기까지 얼마나 많은 세월을 보냈는지 모르겠어요 사람만나기도 싫어지고 전화로 대화하면 식은땀을 흘리는데 .. 지금은 30대 중반의 나이로 접어들었습니다. 정신과 다닌지 5년만에 스스로 바꿔볼려고 노력하고 있는 제자신을 발견했지만 아직도 제가 뭘 하고 싶은건지 잘 모르겠어요. 누굴 탓하기에도 누굴 원망하기에도 시기가 늦고 언제까지고 철부지마냥 있기도 싫고 해서 주변에서 이거해보라 저거 해보라 니가 좋아하던 그림으로 다시 살려서 해보아라 그러는데 어릴때 많이 맞기도 하고 동생은 봐주시는데 전 첫째라서 . 떼쓰는거 덤비는거 . 부모한테 해서는 안될 행동이지만 전 봐주고 그런거 없나봐요 . 나쁜 생각은 아직도 많이 해요 . 정신과를 다닌다 뿐이지 속 깊은 이야기도 잘 안꺼내놓고 잠만 잘수 있게 해달라 해서 밤에 못자던 잠 자고 .. 그리고 .. 저 곧 혼자 장사하게 될지도 몰라요 배달형식이라 사람 마주할일은 없지만.. 하고싶어서 하는거 아니에요 떠밀렸어요 무작정 . 근데 이걸 잘 해낼수 있을지 벌써부터 긴장되고 속아프고 뒷골 땡기고 잠도 못자고 그렇게 떨리는손으로 연습을 하고 집에 오는데도 약없으면 못자요 미쳐버리겠어요. 잠 잘온다는 동영상 노랫소리 다들어봤는데 소용없어요 오히려 그게 방해가 되더라구요 그렇게 혼자 있기 싫어하면서 혼자 있고 싶기도 하고 그래요 . 혼자서 살아간다는건 상상도 못해요. 가족들은 그런 저를 특히 동생들은 저를 이해못하고 더 화를내요 왜 그거밖에 못하냠서 내가 맡을 일들을 동생들이 하고 있는거 보면 뭐 느끼는거 없냐고 상당히 아주 많이 엄청 잘 느끼고 있어요 . 일도 몇년간 못해서 집 방구석에서 승질도 안부리고 얌전히 식충이로 살아온 제 자신이 부끄러워요 . 이러다 아무것도 못하고 그러면 안되는데 하면서도 사람이 옆에만 스쳐가는건데도 긴장되면서 가요 . 저 정말 답없죠 .
트라우마스트레스예민의욕없음불안불면정신산만정신건강우울
전문답변 추천 1개, 공감 7개, 댓글 2개
상담사 프로필
이재규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일 년 전
어릴때부터 첫째라서 안된다 머안된다 머 안된다 제제를 많이 받고 자란 탓일까요
#정신건강 #예민 #정신산만 #트라우마 #의욕없음 #우울 #불안 #스트레스 #불면
안녕하세요. 마인드 카페 상담사 이재규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님은 첫째로 자라면서 권리보다 의무를 짊어지고 살았습니다. 그리고 님의 약한 모습에 사촌으로 부터 성추행도 당했습니다. 그런 상황에 대하여 가족도 대항에 주지 않고 그냥 넘어가게 되었던 것 같습니다. 첫째이기 때문에 감당해야 하고 시간이 지나면서 계속해서 힘들어 지면서 정신과에서 약을 먹지 않으면 잠 자는 것도 힘든 것으로 보여집니다.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님은 부모로 부터 어린 시절부터 님의 감정이나, 생각을 말하면 수용받거나 공감을 받기 보다는 조용히 하라는 말을 통해서 님의 자존감을 떨어지게 했던 것으로 보여집니다. 또 성추행도 여러번 당했지만, 이런 상황에 적절한 대응을 부모나 가족으로 배우지 못하다 보니 혼자 감당하기는 어려웠을 것입니다. 이제 성인이 되어서 사람을 만나기도 어렵고 일을 하려고 하지만, 먼저 긴장과 불안, 우울이 오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님은 또한 혼자 지내는 것도 힘들어진 상태라고 생각합니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님의 이런 힘든 심리적 어려움에 글이 도움이 되었으면 합니다. 님께서 이제는 자신이 중심이 되어야 합니다. 자신이 중심이 된다는 것은 자신의 감정을 소중하게 생각하는 것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자신에게 오는 감정을 표현해 보는 것입니다. 자신이 힘들면 힘들다고 표현하고, 우울하면 우울하다고 표현해 보세요..주변인들이 님의 감정을 받아주지 않으면 글을 적어 보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물론 너무 힘들어 감당하기 힘들때는 약물을 복용하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그리고 거울을 보면서 자신을 격려하는 말을 10번 정도 말하는 것입니다. 스스로 자신에게 힘을 주는 것입니다. 그리고 가족의 눈치보다는 먼저 자신의 감정을 타인에게 말하고, 상대방에서 님의 감정을 받아주지 않아도 표현해야 합니다. 처음에는 주변인이 당황해서 님을 좋지않게 보더라도 표현할 필요가 있습니다. 성추행이 님을 힘을 힘들게 한다면 가해자에게 사과를 받을 필요도 있습니다. 그래야 보다 건강한 님의 심리적 상태가 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님 안에 있는 감정을 공감하고 수용을 받을 것입니다. 감정은 표현해야 조금씩 조절되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님의 편이 되어서 님의 자존가을 올리는데 도움이 될 것입니다.
METIii
일 년 전
떠밀려한다는것은 부담되는수준이아닌 공포이죠 지인이넣어주면낙하산이라고들하는데 하고싶지않았는데 그러면 낙하산이아닌 낙하하는기분이죠 포기하셔도 도망가셔도 나쁜일도아닙니다 시작해도 시작한걸멈춰도 괜찮아요 스스로가힘든데 다른부분들은 신경을 멈춰버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