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 괜찮아지고 있는걸까요?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상담|우울증|불안]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우울증, 괜찮아지고 있는걸까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erinjin
·3년 전
20대 초중반의 나이로 삶을 살아가고 있네요. 우울증 첫 진단을 받은건 3년 정도, 제대로 치료를 시작한 건 1년 가까이 되었네요. 저는 되게 예민하고 소심했어요. 주변에 친구도 많이 없었구요. 대학을 가게 되면서 밝아보이려고 되게 노력했고, 남들이 한다는 건 다 해보고 싶었어요. 그렇게 가면을 쓰다보니 예상치 못한 상황들이 저를 괴롭히더라구요. 그리고 반년도 지나지 않아 무너지더라구요. 대학에 입학하고 1년은 거의 울기만 하면서 지냈어요. 유일하게 제 공간이었던 침대만 벗어나면 룸메이트들에게도 밝은 인사를 건넸고 답답하게 살았어요. 어울리던 무리가 파토가 나게 되고 그 짐을 제가 떠안았어요. 뒷얘기들도 다 제가 떠안아야했고 그 무렵 생겼던 남자친구도 다 소용이 없다고 느껴지더라구요. 우울감과 불안을 견디기 위해 죽을 힘을 다해 살아왔어요. 누르고 누르면 사라질 줄 알았는데 폭발하더군요. 견디다 못해 상담선생님의 권유로 휴학과 병원 치료를 시작했습니다. 그 이후로 더 제 심리상태는 나빠져서 인생 처음으로 칼을 잡고 손을 그었고, 피를 보고 고통이 느껴지고 나서야 참았던 감정을 터트리다 잠에 들 수 있었어요. 그 사실을 들켜서 원래 부모님과 다시 집을 합쳤어요. 꾸준히 약물치료와 상담치료를 받는동안 괜찮아졌다고 생각해 복학을 하게 되었고, 정상적인 생활로 돌아오게 되었어요. 제 마음 속은 여전히 칼과, 손목의 흉터들과, 수면제. 이러한 생각들이 떠오르고 자살사고를 멈출 수 없어 또다른 가면을 만들어 부모님을 안심***고 지옥으로 내려가고 있는 듯 해요. 지금은 정말 그 누구에게도 솔직하지 못한 상태네요. 우울이 나아지는 상황인걸까요? 아니면 다시 돌아가고 있는걸까요... 이 새벽 늦게까지 수면제와 안정제를 먹고도 잠들지 못하는 스스로가 한심하네요.
의욕없음불안해강박조울두통어지러움자고싶다불면우울해콤플렉스외로워무기력해공황섭식호흡곤란스트레스받아스트레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1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mintiphone
· 3년 전
어딘가에 몰두해보는건 어떨까요? 저는 애완새우와 소라게 키우면서 혼***만 얘들에게 말도하고, 보살펴주면서 마음도 많이 편안해지고 집착할 곳이 생기니까 잡생각이 없어지네요. 매일 죽고싶다고 입에 달고살았는데, 애들에대한 책임감이 생기니까 죽고싶다는 소리도 함부로 못하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