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대 대학 졸업 후 방황과 무기력, 그리고 가치가없는 나 자신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스트레스|불안|취업]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20대 대학 졸업 후 방황과 무기력, 그리고 가치가없는 나 자신
커피콩_레벨_아이콘psyeonsp
·3년 전
다들 20대 목표안잡히는 방황, 무기력 시기를 어떻게 극복하셨나요? 저는 지금까지 내가 잘하는 것, 하고싶은 것을 갖은 적이 없어요. 그래도 예전에는 막연한 이십대중후반 아니 삼십대 어른이 된 나에 대한 기대감이 있었지만 지금은 나의 한계가 눈에 보이는 것 같고, 그건 그냥 얼떨결에 택한 전공길로 영혼빨리듯이 초점없이 살아가는 거예요. 그래서 대학고 졸업 후 그 동안 나 나름 삶을 즐기지 못하고 울며 겨자먹기로 빡세게 살아왔으니, 나만의 시간을 갖자는 마음으로 취업을 회피해 놓고 새로 도전하고 싶은 일은 안 보이고, 솔직히 보였어도 도전했을거란 확신은 없지만 지금은 찌질하게 큰 메리트가 없는 전공 관련 자격증 준비나 하고 있네요. 빡세게 살았으니 쉬는 기간을 가져라? 라는 말을 듣기엔 빡세게만 살아왔을뿐 특출난 성과를 이루며 살아온 건 아니라 모든 걸 놓고 쉴 자신이 안 생겨요. 그래서 나만의 시간을 갖자해놓고 새로운 도전이나 힐링에 사용하지도 못하고 즐기지도 못하고, 대학교 5학년을 다니고 있는 기분이랄까. 그래서 이 때문에 또 스트레스 받고있는 지금 상황이 현타오고 어이없어요. 근데 웃긴건 지금 생각을 다시 잡아봐도 '정신차리고 자격증 공부에 집중해야지' 라는 판단밖에 못 내려요. 공부하기 싫은데 머리에 하나도 안 들어오는데 억지로 해야지 다짐하면서 집중도 못하고 스트레스만 받아가며 며칠을 보내고 있어요. 그냥 제가 보이지 않은 창에 갇힌 사람 같아요. 사실 살면서 현타온 적은 많았어요. 하지만 해야할 입시가 있었고 대학와서는 숙제나 과제가 있었기에 과정이 너무 힘들었을 뿐 결과는 어찌저찌 꾸역꾸역 만들어나갔는데, 지금의 나에겐 정해진 커리큘럼이 없으니까 지금 이후 제가 어떻게 될지 모르겠어요. 대학 졸업 후 드디어 저에게 정해진 커리큘럼이 없어 완전히 자율적으로 시간을 보낼 수 있는 날이 지금인데, 이를 활용하지도 못하고 아무것도 안하자니 불안해서 스스로를 다시 틀안으로 밀어넣고 있는 제가 한심하고 불쌍한데 정말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네요. 대체 어떻게 살아가야하는 걸까요. 적당한 스트레스를 받으며 즐기며 살 수 있는 날이 오긴 할 까요. 사람들 모두가 나름 힘들고 걱정이 있는건 알지만, 그건 제 눈에 보이지않아 느껴지지 않고, 보이는 것들로만 비교하니 내가 상대적으로 부족하고 열등한것만 느껴지네요. 제가 할 줄 아는 건 열심히 쳇바퀴 굴리며 시간버리기, 자학이 다인가봐요. 차라리 생각 없이 살면 좋겠는데 말이죠. 사실 글쓰면서 크게 감정풀이하고 펑펑 울면 내일 다시 정신차릴수있지않을까 해서 글을 썼는데, 눈물이 고이지만 흐르지않고 감정이 차분해지고 무기력해졌어요. 내일의 저는 여전히 무기력할 것 같아요.
의욕없음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