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울증이라는 건...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사연글
정신건강
ravi00
2년 전
우울증이라는 건...
옛날에 전문의 를 찾아가본적 있습니다 그때도 우울증이였고 여기서 테스트하는것도 우울증이 높다라고 나왔습니다 저는 딱히 희망찬 삶은 살아가진않지만 우울하다거나 기분이 안좋거나 그러진 않습니다 그냥 평소와 같은 기분으로 살아가고있습니다 가끔씩 소소한행복으로 재밌기도하구요 왜 우울증이나오는건진 잘모르겠습니다 우울증이 나오지않는 사람들은 어떤 기분으로 사는거죠?
주요우울장애오해우울증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7개, 댓글 1개
상담사 프로필
천민태 님의 전문답변
프로필
2년 전
우울증에 대한 이해
#주요우울장애 #우울증 #오해
안녕하세요. 마인드 카페 상담사 천민태입니다.
[공개사연 고민요약]
마카님께서 감정적으로 우울하지 않은데, 왜 우울 정도가 높게 나오는지 궁금하셨군요.
[고민과 관련된 원인 분석]
마카님께서 궁금하시는 우울증에 대해서 설명을 드려볼게요. 한국의 정신의학에서 정신질환을 진단하는 기준은 미국의 정신질환 진단 및 통계편람 (DSM-5) 의 기준을 참고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래서 흔히 진단 내려지는 우울증은 DSM-5에서 명시되어있는 주요우울장애와 지속성 우울장애의 기준에 부합되는지 확인하고 여러 심리검사를 함께 참고하여 병원에서는 의사선생님께서 우울증이라고 진단을 내립니다. 그런데 보통은 우울감이 지속된다고 해서 자신이 '우울증' 걸린 것이 아닌가 하고 생각하곤 합니다. 마인드 카페에서도 많은 마카님들이 자신이 '우울증'이라고 적어주시지만 사실은 감정적인 우울감을 겪는다고 해서 ​ 우울증이라고 진단이 내려지지는 않습니다. 즉, 마카님께서 현재 기분상 우울감이 없다 하더라도 우울증이 진단이 내려질 수도 있습니다. 그렇다고 마카님께서 하신 테스트가 마카님이 우울증인지 정확하게 진단을 내려줄 수 있는 도구라고 말할 수는 없습니다. 왜냐하면 인터넷상에 나타나는 자가점검 테스트는 마카님에 대한 객관적이고 정확한 관찰과 다른 신뢰도 있는 심리검사 없이 마카님의 지금 떠오르는 생각만으로 점검하는 것이기 때문에, 정확도가 떨어집니다. 그래서 대부분 인터넷상에 보이는 자가점검은 참고용이라고 적혀 있는 것입니다. 아래는 DSM-5의 주요우울장애 진단기준표입니다. 진단기준 9가지 증상 중 5개 이상의 증상이 거의 매일 연속적으로 2주 이상 나타나야 한다. 이러한 5개 증상 중 적어도 하나는 1)항의 지속적인 우울한 기분과 2)항에 제시된 흥미나 즐거움의 현저한 저하가 반드시 포함되어야 한다. (1) 하루의 대부분, 그리고 거의 매일 지속되는 우울한 기분이 주관적 보고나 객관적 관찰을 통해 나타났다. (2) 거의 모든 일상 활동에 대한 흥미나 즐거움이 하루의 대부분 또는 거의 매일같이 뚜렷하 게 저하되어 있다. (3) 체중조절을 하고 있지 않은 상태에서 현저한 체중감소나 체중증가가 나타난다. 또는 현저한 식욕감소나 증가가 거의 매일 나타난다. (4) 거의 매일 나타나는 불면이나 과다수면이 나타난다. (5) 거의 매일 나타나는 정신운동성 초조나 지체를 나타낸다. 즉, 좌불안석이나 처져 있는 느낌이 주관적 보고나 관찰을 통해 나타난다. (6) 거의 매일 피로감이나 활력상실을 나타낸다. (7) 거의 매일 무가치감이나 과도하고 부적절한 죄책감을 느낀다. (8) 거의 매일 사고력이나 집중력의 감소, 또는 우유부단함이 주관적 호소나 관찰에서 나타 난다. (9) 죽음에 대한 반복적인 생각이나 특정한 계획 없이 반복적으로 자살에 대한 생각이나 자살 기도를 하거나 자살하기 위한 구체적 계획을 세운다.
[해결방안과 대처에 대한 방향 제시]
그렇기 때문에 실제 우울증인지 아닌지는 별로 중요하지 않습니다. 그보다 마카님이 얼마나 현재 불편감을 가지고 있는지에 대해서 고민해보심이 좋습니다. 예를 들면 우울감이 적다면, 삶에서 어떤 목표를 갖고 있는지 고민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친구관계는 불편이 없는지? 나의 장래에 대한 내 생각은 어떤지? 무기력하거나 우울감이나 불안감에 빠지는 시점은 얼마나 있는지? 이 요소들을 점검하다보면, 내가 너무 우울감이 익숙해서 감지를 못했다고 느껴질 수도 있고 내가 나에 대한 이해를 해야할 필요가 있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 수 있습니다. 이런 부분에 대해서는 약물치료보다는 상담에서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영역입니다. 자신이 우울한가 감정적인 점검도 중요하지만, 삶의 질적인 부분도 점검하시면 좋고 그런 맥락에서 상담을 받으면 장기적으로 봤을 때, 어떤 사건으로 인해 우울감에 빠져드는 것에 예방이 될 수 있고 자기를 이해하는 과정에서 진로나 장래에 대한 고민도 같이 해결이 되기도 합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