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 그저 서툴었을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더 보기
사연글
나의 이야기
RN98
3달 전
난 그저 서툴었을 뿐인데, 다가가는 법을 잘 모르고, 친해지는 법을 모르고, 웃는 법도 몰랐었는데, 용기를 빌어 다가가면 너무 성급한 거 아니냐며, 나름 친해졌다고 생각하면 우린 아직 어색하다며, 웃고 있는 내 모습조차 가식으로 느껴지는 순간들에 이제는 모르겠어. 나를 인간이 아닌 인형으로 생각하는 주변인들에게 묻고 싶어. 내 삶, 내 인생, 내 시간들인데 왜 너희가 내게 조언이랍시며 가지고 놀아? 아까워. 낭비하는 모든 게, 그러니까 유리 속에 비치지도 않는 노력 그만해.
짜증나조울스트레스받아스트레스
전문답변 추천 0개, 공감 3개,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