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석하는 버릇 좀 고치고 싶다. 습관적으로 계속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커피콩_레벨_아이콘66Hope99
·3년 전
분석하는 버릇 좀 고치고 싶다. 습관적으로 계속 분석하다보니 사람 속이 너무 훤히 들여다보여서 불편한 순간들이 매우..많아졌다. 뒷일에 대한 상황판단도 빨리 끝나버려서 생각이 더 많아지고 예상대로 흘러가는 상황들에 안정감을 느끼는 동시에 지루하고 재미없게 느껴진다. 좀 즉흥적인게 나에게 필요한 걸까. 예상치 못한 이벤트같은 상황들..? 그런 상황들을 내가 만들어야겠다. 어쩌면 이런 내 성격탓에 적당히 엉뚱한 사람에게 끌리는지도 모르겠다. 한눈에 파악이 안 되니까 그런 사람들은 같이 있을때 편하다는 느낌을 주더라. 진부하지 않고 항상 자신만의 색깔로 대답하는 사람들이라 어떤 대답을 할지 궁금해지기도 하고. 내가 그런 독특한 매력에 끌리는 듯하다. 저사람은 왜 저러는 걸까, 이 말을 하면 어떤 반응이 나올까, 이런 행동이 가져올 결과는 뭘까, 앞으로 어떤 상황이 펼쳐질까... 이런 것들을 너무 많이 생각하지 말자. 그건 분명 나를 보호하게 되서 편해지면서도 너무 많은 것을 알게 되서 불편해진다. 분석 좀 그만하고 싶다...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댓글 2가 달렸어요.
커피콩_레벨_아이콘
Cakebytheocean
· 3년 전
개멋있대
커피콩_레벨_아이콘
naphone
· 3년 전
저도 어릴때엔 분석따위 안하는 행동파였는데, 강제로 뒤쳐지게 걷다보니까 에너지가 다 분석으로 가더라고요 분석. 관찰. 대조. 저도 정말로 많이해요. 습관이죠 작성자님처럼 저도 특이한 사람들이랑 착한 행동을 하는 사람들에게 많이 끌리더라고요. 그건 인류 다양성을 보존하려는 무의식적인 인간의 본능일지도 모르겠네요. 그냥 작성자님도 저도 좋은 사람이라 그런걸수도 있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