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을 만났고 그 사이 셀 수 없이 자주 헤어졌어 - 익명 심리상담 커뮤니티 | 마인드카페[고민|불안|폭력]
알림
심리케어센터
마인드카페 EAP
회사소개
black-line
비공개_커피콩_아이콘비공개
·6년 전
4년을 만났고 그 사이 셀 수 없이 자주 헤어졌어요. 나이 차이가 꽤 많이 나는 연상연하였고.. 그 아인 처음 만날 당시 정신적으로도 많이 피폐했어요. 챙겨주고 아껴주고 사랑 듬뿍 주면 괜찮을 줄 알았고 곁에서 지켜주고 싶었어요. 늘 한고비 한고비 넘을 때마다 온갖 일을 겪어도 이전보다 나아지고 있다고.. 고맙다고.. 할 수 있다고 다독여주는 제 모습 자체에서 어느 순간 만족감을 느끼고 있었던 거 같아요. 제가 마치 대단한 사람이 된 거 같이 느낄 때도 있었구요. 가족한테 듬뿍 사랑받고 자라지 못한 그는 늘 자기 연민에 빠져서 게으르거나 본인이 부족한 걸 인정하지 않았어요. 내 행동에, 생각에 뭔가 잘못된 건 없나 돌아봐야하는데.. 그저 가끔 술한잔 걸치거나 감정이 ( 되게 섬세했어요..) 폭발하는 날엔 그럴듯하게 자기반성도 하고 저한테 여지껏 많이 미안하고 고마웠다며 해줄 땐 세상을 다 가진 거 같았어요. 그런 그가 고맙고 괜히 닥달했던 거 같아 미안하기도 했구요. 그치만 꼭 그러고 나선 예전의 잘못된 행동들을 반복했어요. 아***의 주사, 말투, 폭력적인 행동을 점점 닮아갔고.. 그걸 스스로 깨달을 수 있도록 하는데 4년이 걸렸음에도 스스로 어느정도 인지했다뿐이지.. 밖에 나가서 친구들하고 있거나 직장생활할 땐 굉장히 남들 보기에 건실해 보이고 열정도 있어보여요. 말주변도 좋고 성실하고 싹싹해보인달까.. 그래서 여자들도 주변에 많았고 친구들과 술자리도 잦았어요. 저는 늘 불안해하기만 했고 그런 제 자신이 싫어서 별의 별 짓을 다 해봤지만 결국 되풀이 되는 다툼.. 모든 원인은 다 부족한 제 탓.. 다투면 몇일씩 연락도 없고 제가 하는 문자나 전화는 절대 받지 않아요. 그러다 자기가 보고싶거나 화가 풀리면 연락합니다. 마지못해 화해하고 나면 정말 제 스스로가 못나보이고 미워요. 이 사람이 절 사랑하는지 아닌 건지 날 얼마나 생각해주는 건지.. 이번엔 좀 더 잘할 수 있을 건지.. 저 자신에게 끝도 없는 고민과 물음을 던지면서 제 마음이 수십개로 찢어지는 걸 느껴요.. 이번에도 똑같이 몇일째 술마시고 저에게 새벽에 전화해서 어떤 날은 자기 기분이 좋아 저에게 사랑타령을 하고 또 어떤날은 늘 변하지 않는 자기 모습을 하소연하고.. 그러길 반복했고 참고 참다 화를 냈어요. 지금 당장 달라질 순 없더라도 실수를 했으면 사과를 하거나 미안한 기색이라도 보여달라고 했더니.. 지금은 너무 졸려서 자야겠답니다. 딱 저 말이 다였어요. 나중에 얘기하자도 없고 당장 재워주지 않고 할말을 해야하는 제가 이기적이라고 하더라구요.. 그 후로 사흘동안 연락한번 없었고 저는 또 기다렸어요. 기다리는 동안 먼저 연락해서 좋게 얘기하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았지만.. 그런다고 이 악순환이 풀리지 않을 거 같았고.. 하루 기다리다보니 오기가 생겨 계속 연락하지 않았어요. 어제가 사흘째 되던 날이었고 저는 또 제풀에 수그러들어서 먼저 전화했어요. 그 사람은 또 받지를 않네요. 한참을 고민하곤 카톡으로 헤어져주겠다. 연락도 받기 싫고 해어지잔말이 귀찮더라도 한마디면 되는데 그정돈 서로 해줄 수 있지 않느냐며.. 그래도 그건 내 생각일 뿐이니까.. 여태 이래라 저래라 간섭했던거 들들 복았던거 미안하다고 주저리 주저리 혼자 할말 내뱉고 헤어졌어요. 많이 헤어져봐서 그런지 전보다는 훨 견딜만 하네요. 그치만 앞으로 제가 느낄 감정이 대충은 감이 오니까 스스로가 못미더워요. 외로워서.. 추억에 괴로워서.. 그런 거 말고 저를 전혀 배려하지 않고 또 자기 보고 싶은 마음에 1달이 지나서든 언제든 멋대로 연락해서 제 마음 휘저어 놓을 그 사람을 생각하니 헤어진 게 끝이 아닌 또 다른 시작같아서 너무너무 괴로워요. 간단히 차단하면 될 문제 같지만 저한테는 진짜 그게 너무너무 힘들더라구요. 진짜 보이지 않는 벽 속에 잇는 것 같고 저도 몰랐던 답답한 제 모습에 자존감만 뚝뚝 떨어지는 중이에요...
지금 앱으로 가입하면
첫 구매 20% 할인
선물상자 이미지
따옴표

당신이 적은 댓글 하나가
큰 힘이 될 수 있어요.
댓글을 한 번 남겨볼까요?